소아 여드름, 치료 안 하면 어떻게 될까?
작성자 조회 763
작성일 2017-11-13
분류 Home > 오렌지카페 > 보건소식
다운로드
  [캠페인] 해당자료가 마음에 드셨다면 댓글로 감사함을 표현해주세요~

소아여드름은 여드름 발병의 주요 원인인 성호르몬 분비가 본격화되기 전인 12세 이하 연령에서 발생하는 여드름이다. 청소년기에 더욱 악화되거나 성인기까지 지속될 수 있어 제때 치료받는 게 중요하다. 상계백병원 피부과 이운하 교수는 "여드름은 때가 되면 누구에게나 나타날 수 있는 자연스러운 현상 정도로 생각하고, 이로 인해 치료 시기를 놓쳐 성인이 된 후 후회하는 사람이 적지 않다"고 말했다. 이 교수는 "​피부가 두꺼워지고 튼튼해지기 전인 소아는 사춘기 청소년에 비해 흉터가 생기기 쉬워 조기치료가 매우 중요하다"고 말했다.

대한여드름학회 자료에 따르면, 초등학생 10명 중 4명이 여드름을 앓는다. 학년별 여드름 발병률은 1학년 20.2%, 2학년 22.5%, 3학년 27%, 4학년 39.7%, 5학년 48.9%, 6학년 54.1%였다. 소아여드름은 이마와 코(T-zone)에 많은 좁쌀여드름과 가벼운 염증성 모낭염을 보이는 게 특징이다. 치료하지 않으면 색소침착이나 흉터 등이 남을 수 있다.

소아여드름의 30% 정도는 자연적으로 치유되지만 이 경우에도 시간이 오래 걸린다. 이 교수는 "소아여드름 환자가 꾸준히 증가하고 있음에도 여드름 발병 후 병 ·의원을 찾는 경우는 소아 여드름 환자의 10% 미만이었으며, 그나마도 10개월 이상이 지나서야 병 ·의원을 찾는 것으로 조사되어 어릴 때부터 피부에 흉터와 색소침착 등이 남을 위험성이 높다"고 말했다.

소아여드름의 예방 및 관리를 위해서는 세안은 1일 2회 정도, 약산성의 여드름 전용 세안제를 사용하는 게 좋다. 소아, 청소년들이 즐겨 먹는 피자나 빵 등의 고탄수화물 음식이나 콜레스테롤이나 트랜스지방이 많은 고지방 식이는 피해야 한다. 비타민 및 항산화제가 풍부한 과일·채소 및 비교적 혈당지수가 낮은 식품을 위주로 섭취하는 것이 좋다. 또 유제품의 과다한 섭취도 피하는 것이 좋으며 하루 권장량 정도만을 섭취해야 한다. 최소 하루 7시간 이상 숙면하는 것도 도움이 된다.


출처 : http://health.chosun.com/site/data/html_dir/2017/07/11/2017071101160.html


좋은자료 감사합니다(추천하기)      


현재 0개의 댓글이 등록되어 있습니다.
2018-10-22
감사합니다
2018-10-05
감사합니다
2018-09-13
감사합니다
2018-09-12
감사합니다.
2018-08-04
감사합니다
2018-07-31
감사합니다
2018-07-31
감사합니다
2018-07-27
감사합니다
이쁜아들맘
2018-07-19
감사합니다
2018-07-18
감사합니다
2018-07-18
감사합니다
2018-07-16
감사합니다
2018-07-16
감사합니다
2018-07-12
감사합니다
wkendudtnr
2018-07-11
감사합니다~
2018-07-09
감사합니다
2018-07-03
감사합니다
2018-07-02
감사합니다
2018-05-18
감사합니다
쟌나
2018-04-27
감사합니다
예지
2018-04-24
좋은 정보 감사합니다.
wkendudtnr
2018-04-13
자료 감사합니다~
이쁜아들맘
2018-04-09
감사합니다
2018-03-09
감사합니다
2018-02-02
감사합니다
2018-01-24
감사합니다
2018-01-12
감사합니다
2018-01-02
감사합니다
2017-12-25
감사합니다
2017-12-20
감사합니다
2017-12-13
감사합니다
2017-12-05
좋은정보 감사합니다
2017-12-04
감사합니다
2017-11-30
감사합니다
2017-11-27
감사합니다
노력과행운
2017-11-24
감사합니다
2017-11-21
감사합니다
2017-11-21
감사합니다
작성자에게 감사의 댓글 부탁드립니다.

※ 총 422건의 글이 있습니다.
번호
구분
제목
작성자
작성일
조회
422 모기 피하려고 뿌리는 기피제, 인체에 무해할까? [12] 2018-07-10 228
421 수족구병, 충분한 수분 섭취 중요…‘손 씻기’ 최고예방법 [11] 2018-06-26 187
420 소아 여드름, 치료 안 하면 어떻게 될까? [38] [1] 2017-11-13 763
419 사춘기 이전 소아라면, 일년에 최소 5~6cm 자라야…  [29] 2017-09-19 779
418 감기와 비슷한 '뇌수막염'…개인위생 철저히 해야 [34] [2] 2017-08-21 893
417 치약에 물 묻히고 이 닦을까? 그냥 닦을까? [38] [1] 2017-07-07 990
416 간식 먹고 3분 이내 양치하는 어린이, 10% 불과 [19] 2017-07-07 775
415 지독한 입 냄새 없애려면 '5가지' 지켜야 [18] [1] 2017-06-20 885
414 청소년, 매일 2시간 스마트폰 보면 안구건조증 위험 껑충 [17] 2017-05-24 401
413 독감 유행에서 살아남자… 면역력 높이는 5가지 방법 [17] 2016-12-29 718
412 '콜록콜록' 천식, 겨울에 심해… 예방 위한 9가지 방법 [17] 2016-12-29 703
411 초중고 독감환자 역대 최고치… [22] 2016-12-20 626
410 A형 독감 환자 10여일만에 200명 육박 [19] 2016-12-14 620
409 인플루엔자 유행주의보 발령! 예방수칙 알아두세요 [17] [2] 2016-12-13 606
408 피부연고제 증상에 맞게 사용하기 [21] [3] 2016-12-06 1072